경찰이 설리 사망 신고를 접수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오보냐 아니냐에 따른 진실여부에 대해 집중되고 있는데요.

현재 설리 최측근은 설리 가족이 혼자 지낸 자택으로 이동중이라는 사실을 알렸는데요.

경황이 없는 상태로, 생사여부도 확인중이라고 합니다.


14일 오후 경찰은 설리 사망 신고를 접수하고 확인 중인 것으로 알려졌는데, 설리 소속사 SM엔터테인머트와 현재 출연중인 JTBC2 악플의밤에서도 관련 내용을 확인중이라고 합니다.


다른 보도에서는 이날 오후 3시 20분쯤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자택에서 설리가 숨져있는 것을 매니저가 발견해 신고했다고 하는데요.


현재 경찰은 설리 유서 여부를 확인하는 등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라고 알렸습니다.

설리는 성남시 수성구 전원주택 2층에 있었다고 합니다. 처음에는 지인이 신고했다고 알려졌죠.

평소 우울증이 심했다고 하네요.


설리(본명 최진리)는 2009년 걸그룹 에프엑스로 데뷔했으며, 2014년 악성 댓글과 루머로 고통을 호소하며 연예 활동을 잠정 중단했습니다.


이후 연기 활동에 집중하겠다고 팀에서 탈퇴했고, 영화 리얼을 통해 데뷔하기도 했죠.

최근 아이유 여진구 주연의 드라마 호텔델루나에 깜짝출연해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